'공조2', 15일 만에 500만 돌파…세번째 한국영화

22일 오전 7시 500만명 돌파
'범죄도시2' '한산' 이어 세 번째
추석 연휴 283만명 동원
  • 등록 2022-09-22 오전 9:02:19

    수정 2022-09-22 오전 9:02:19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 지난 7일 개봉한 ‘공조2:인터내셔날’(이하 ‘공조2’)이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투자배급사 CJ ENM은 22일 “‘공조2’(감독 이석훈, 제작 JK필름)가 개봉 16일째인 22일 오전 7시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공조2’는 ‘범죄도시2’ ‘한산:용의 출현’에 이어 올해 500만 관객을 달성한 세 번째 한국영화다. ‘범죄도시2’는 1269만명, ‘한산:용의 출현’은 725만명의 누적관객을 동원했다.

‘공조2’는 추석을 앞두고 개봉한 유일한 신작 영화였던 점이 흥행에 주효하게 작용했다. ‘공조2’는 연휴였던 9~12일까지 4일간 283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추석 흥행 1위였다.

‘공조2’는 국제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분)가 다시 손을 잡은 가운데, 미국 FBI 요원 잭(다니엘 헤니 분)이 가세하는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다.

‘공조2’는 2017년 1월 설 연휴를 앞두고 개봉해 액션과 코미디 두 마리 토끼를 잡으며 781만명의 관객을 모은 ‘공조’의 속편이다. 현빈 유해진 임윤아에 다니엘 헤니 진선규가 새롭게 합류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