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26.26 17.23 (-0.57%)
코스닥 923.48 2.72 (-0.29%)

‘30억 주식 부자’ 전원주, 함소원에 전수한 ‘투자 비법’은?

  • 등록 2021-02-23 오전 10:52:34

    수정 2021-02-23 오전 10:52:34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가 ‘연예계 주식 큰손’ 전원주와 전격 만남을 갖고 주식 투자 성공 노하우를 전수받는다.

(사진=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23일 방송되는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37회에서는 함소원, 진화의 집을 방문한 배우 전원주가 ‘연예계 주식 부자’가 될 수 있었던 시크릿 비법과 절약 팁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짠순이계’ 양대 산맥인 함소원과 전원주의 전격 만남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무엇보다 전원주는 30억 주식 부자인데 반해 한 달 전기료는 4800원에 불과한 연예계 대표 주식 큰손이자 ‘짠순이계 거장’으로, 함소원은 전원주를 ‘평생 롤모델’로 꼽아왔던 상황.

함가네를 방문한 전원주는 집에 들어오자마자 뿔을 내며 함소원을 ‘짠순이 애송이’로 만들어버리는가 하면, 화장실 갈 때도 남다름을 뽐내며 절약 꿀팁을 드러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특히 ‘연예계 워런 버핏’으로 통하는 전원주가 “부자가 된 특급 비법을 아무에게나 가르쳐 줄 수 없다”며 비법 공개를 꺼리자 함소원은 비밀 병기를 꺼냈고, 이에 감동한 전원주는 주식으로 대박 날 수 있던 시크릿 비법을 전수했다.

여기에 더해 전원주가 다른 건 다 아껴도 ‘이것’만큼은 아끼지 않는다는 지출 품목까지 공개하면서 함소원의 비밀 병기와 전원주의 특급 비법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귀한 손님 전원주의 방문에 진화가 준비한 특급 만찬이 아맛팸들마저 경악하게 만들었다. 진화가 선보인, 오리 대가리로 만든 ‘야토우 요리’가 어마무시한 비주얼 쇼크를 안겨준 것. 더욱이 요리를 접한 전원주가 예상치 못한 의외의 반응을 터트리면서 또 한 번 웃음을 안겼다. ‘주식의 맛’을 알고 싶은 함진부부와 ‘원런 버핏’ 전원주의 포복절도 만남에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제작진은 “연예계 대표 짠순이들의 만남에 유용한 꿀팁들이 대공개될 예정이다”라며 “등장부터 남다른 전원주와 함진 부부의 유쾌한 이야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