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머니팁]KB자산운용, '글로벌 클린에너지 ETF' 국내 첫 상장

탄소중립 트렌드에 ‘KBSTAR 글로벌클린에너지S&P’ 출시
  • 등록 2021-10-22 오전 8:34:05

    수정 2021-10-22 오전 8:34:05

[이데일리 이은정 기자] KB자산운용은 지난 21일 국내 최초로 클린에너지에 투자하는 상장지수펀드(ETF)를 상장했다고 22일 밝혔다. ‘KBSTAR 글로벌클린에너지S&P ETF’는 탄소중립이라는 메가트렌드에 맞춰 출시됐으며, 상장규모는 약 80억원이다. 상장 첫날 약 5억원 수준의 거래가 이뤄졌다.

(사진=KB자산운용)
KBSTAR 글로벌클린에너지S&P ETF는 미국에 상장된 ESG 투자상품 중 가장 대표상품인 ‘iShares Global Clean Energy’(ICLN, 20일 기준 설정규모 7조5597억원)와 동일한 기초지수인 S&P Global Clean Energy 지수를 추종한다. 미국을 비롯한 유럽(덴마크, 스페인)의 글로벌 친환경 기업뿐 아니라 한화솔루션(009830), 두산퓨얼셀(336260), 씨에스윈드(112610) 등 국내 친환경 관련 기업도 담고 있다.

클린에너지는 탄소배출이 없는 친환경 에너지가 공통개념 요소로 신재생에너지인 풍력, 해양에너지, 태양광, 지열 등과 그린모빌리티인 수소&연료전지 그리고 그린산업인 탄소 포집 및 활용의 친환경 산업 등을 포괄하는 개념이다.

미국의 경우 트럼프 전 대통령이 취임 후 파리협약에서 공식 탈퇴했지만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취임과 동시에 복귀하게 됐다. 이에 전 세계적으로 탄소 배출 감축 과정에서 수혜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클린에너지 산업의 관심이 높아졌다고 짚었다.

글로벌 연기금 및 자산운용사는 투자자산 평가 시 탄소배출량 등의 기준을 반영하고 있다. 직접 탄소배출과 관련된 기업이 아닌 빅테크 기업들도 태양광, 풍력 발전소와 친환경 에너지 장기 구매 계약을 늘리는 점도 클린에너지 시장 확대에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금정섭 KB자산운용 ETF전략실 실장은 “클린에너지 ETF는 이미 국내투자자에게 친숙한 상품으로, 미국 상장 ETF 중 투자금액 상위 12위에 해당된다”며 “금번 상장된 KBSTAR 글로벌클린에너지S&P ETF를 통해 국내 거래소에서 환전 없이 간편하게 매매할 수 있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