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265.14 10.99 (-0.34%)
코스닥 1,057.34 2.2 (-0.21%)

국민의힘, 오늘 당원투표·여론조사 마지막날…당선자 내일 발표

9일까지 당원투표율 42.40%…50% 돌파 주목
  • 등록 2021-06-10 오전 9:17:28

    수정 2021-06-10 오전 9:17:28

[이데일리 박태진 기자] 국민의힘 당 대표와 최고위원 등 차기 지도부를 선출하기 위한 당원투표와 여론조사가 10일 마감된다.

국민의힘 당 대표와 최고위원 등 차기 지도부를 선출하기 위한 당원투표와 여론조사가 10일 마감된다. 지난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국민의힘 공보실 관계자가 당원 모바일 투표를 하고 있다.(사진=노진환 기자)
이날 국민의힘 전당대회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날(9일)까지 당원 투표율은 42.40%로 집계됐다. 유례없는 전당대회 흥행에 당 안팎에선 최종 투표율이 50%를 넘을지도 관심사다. 이미 역대 최고치인 2014년 투표율(31.7%)을 일찌감치 넘어선 상황이다.

총 32만8893명으로 이뤄진 당원 선거인단 중 지난 7~8일 모바일 투표를 하지 않은 당원은 9일부터 이날(10일) 오후 5시까지 이틀간 ARS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전날부터 이틀째 진행되는 전국민 여론조사도 이날 마감된다. 당 선관위는 앞서 2개 여론조사 기관이 1000 샘플씩 조사하기로 결정했다.

국민의힘은 이날 모든 집계가 완료되면 당원투표 70%와 여론조사 30%를 합산 반영해 오는 11일 전당대회에서 당 대표와 최고위원 등 최종 당선자를 발표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