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969.27 13.95 (-0.47%)
코스닥 1,001.35 0.08 (-0.01%)

현대ENG·현대건설 '창원 회원2구역정비사업' 시공권 땄다

공동주택 19개동 2065가구..총 공사비 4932억원
구도심의 신흥 주거단지 부각..명문학군·교통망 갖춰
  • 등록 2021-09-27 오후 4:07:55

    수정 2021-09-27 오후 4:07:55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현대건설과 함께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수주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6일 개최된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임시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 창원 회원2구역 주경조감도


창원 회원2구역은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2동 480-31번지 일원 10만3621㎡ 부지에 지하 3층~지상 27층 규모의 공동주택 19개동 2065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으로 총 공사비는 약 4932억원이다. 각 회사별 지분은 현대엔지니어링 55%, 현대건설 45%이며, 현대엔지니어링이 주관사를 맡는다.

사업 구역 일대는 주택재개발·재건축 정비사업이 활발히 진행중이어서 창원 구도심의 신흥 주거단지로 부각되고 있다. 이미 인근 회원1구역(999가구), 회원3구역(1253가구)은 입주를 마쳤다. 양덕2구역(956가구), 양덕3구역(487가구), 양덕4구역(981가구), 합성2구역(663가구) 등의 정비사업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향후 창원을 대표하는 주거타운으로 새롭게 조성될 전망된다.

인근에 마산중, 마산고, 마산여고 등 舊마산의 전통 명문 학군이 자리잡고 있고, 반경 2km 이내에 KTX마산역, 마산고속터미널, 남해제1고속지선 서마산IC 등 광역교통망도 갖춰져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창원시 마산회원구에서 추진되고 있는 정비사업 가운데 창원 회원2구역의 규모가 가장 크다는 점이 더욱 부각될 수 있도록 조합원이 만족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설계를 제시해 사업을 수주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창원에서 최초로 명품아파트의 상징인 스카이 라운지 2개소를 설치하고, 실내수영장ㆍ골프연습장 등으로 구성되는 복층형 실내체육관, 그레이스 케이트(Grace Gate)로 명칭한 문주 특화 디자인, 노빌리티 파사드(Nobility Facade)·그랜드 업스트림(Grand Upstream) 개념의 외관 디자인 등을 적용한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달에만 부산 좌천범일통합2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등 2건의 정비사업에서 시공사로 선정됨으로써 9월말 현재 1조7205억원의 수주 실적을 확보했다. 올해 남은 기간 추가 수주 여부에 따라 도시정비사업 수주 2조클럽 달성도 기대되고 있다.

현대건설은 이번 수주로 올해에만 8개의 정비사업과 2개의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하며 올해 누계로 총 2조5594억원의 수주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서울 송파구 마천4구역, 대구 동구43구역 등 4분기에 시공사 선정 예정인 사업지에도 참여해 업계 최초 3년 연속 1위를 노리고 있다.

현대사업단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단일 브랜드에 걸맞는 디자인, 특화 설계에 양사의 뛰어난 시공 역량을 발휘해 창원 최고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주 소감을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