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173.05 38.53 (+1.23%)
코스닥 969.10 6.6 (+0.69%)

백신 1차 누적 접종 115.7만명, 전체 인구 약 2.23% 수준(종합)

1차 신규 305명, 2차 신규 0명 접종
2분기 접종현황, 목표치 419만명의 9.4%
1분기 접종현황, 목표치 86.5만명의 88.2%
이상신고 신규 9건 중 사망 없고, 중증의심 1건
  • 등록 2021-04-12 오후 3:32:14

    수정 2021-04-12 오후 3:50:25

[이데일리 박경훈 기자]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4월 12일 0시 기준으로 누적 115만 7255명이 1차 백신 접종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대한민국 전체인구의 약 2.23% 수준이다.

서울대학교병원 코로나19 백신 자체접종이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대학로 서울대병원에서 열렸다. 의료진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추진단은 이날 0시 기준 신규 1차 접종자는 305명으로 총 115만 7255명이 1차 접종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중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91만 6780명, 화이자 백신은 24만 475명이 접종을 받았다. 2차 신규 접종자는 0명으로, 총 6만 511명이 2차 접종까지 완료했다.

2분기 접종대상별 접종현황은 신규로 305명이 접종받아 누적 접종자는 39만 3771명을 기록했다. 접종률은 목표치 419만명의 9.4%였다.

지난 1일 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을 개시한 75세 이상 고령층, 노인 시설 이용·입소자 및 종사자 등은 총 17만 9616명이 1차 접종을 받아, 1차 접종률이 각각 목표치의 4.1%, 23.2%이었다.

지난달 23일부터 접종을 시작한 요양병원(65세 이상), 요양시설(65세 이상)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에 대한 1차 접종률은 각각 목표치의 62.0%, 48.4%였다.

이밖에 1분기 접종대상자 중 신규 1차 접종자는 0명으로, 76만 3484명에 대한 1차 접종을 완료해 접종률이 목표치인 86만 5000여명의 88.2%였다.

1분기 접종기관 및 대상자별로는 요양병원은 18만 6532명(이하 목표치의 89.5%), 요양시설은 10만 3100명(93.1%), 1차 대응요원은 6만 5093명(83.7%),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은 34만 7391명(85.9%)이 1차 접종을 완료했다.

2차 접종이 진행 중인 코로나19 치료병원의 경우, 6만 859명(95.3%)이 1차 예방접종을 받았고 6만 511명(94.8%)이 2차 예방접종을 받았다.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되어 신고된 사례는 총 1만 1626건(신규 9건)이었다. 이중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근육통, 두통, 발열, 오한, 메스꺼움 등 사례가 1만 1439건(전체 신고사례의 98.4%)으로 대부분이었다.

아나필락시스 의심 사례 114건(신규0건), 중증 의심 사례는 경련 등 26건(신규1건), 사망 사례 47건(신규 0건)이 신고됐다.

추진단은 “장애인·노인·보훈 돌봄 종사자 및 항공승무원 대상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오는 12일부터 시작한다”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19일부터 예방접종을 한다”고 설명했다. 30세 미만은 사전예약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에서 제외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