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지들”…‘개훌륭’ 폐지 입 연 강형욱 “하필 왜 이 사진을?”

‘개훌륭’ 폐지 소식에 강형욱 올린 심경글
“거지들” 말하는 방송 장면 캡처 사진 논란돼
누리꾼 갑론을박 “하필 왜?” VS “상징성 있다”
  • 등록 2024-07-10 오후 1:48:44

    수정 2024-07-10 오후 1:48:44

[이데일리 이로원 기자] 직원 갑질 의혹 등에 휩싸인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이 자신이 고정 출연해 온 KBS 2TV 프로그램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 잠정 폐지 소식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사진=강 씨 인스타그램 캡처
9일 강 씨는 인스타그램에 “‘세나개’(EBS 프로그램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를 할 때는 제가 곧 ‘세나개’였고, ‘개훌륭’을 할 때 저는 곧 ‘개훌륭’이었다”고 말했다. 그만큼 프로그램에 열의를 쏟아부어 임했다는 의미로 읽힌다.

이어 “앞으로 어떤 프로그램을 할지는 모르겠지만 그때는 그것이 저이고 그 또한 최선을 다해서 촬영하겠다”며 향후 방송 복귀 의지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개훌륭’에서 만났던 모두가 반가웠고 즐거웠다”고 전했다.

강 씨는 해당 글에 ‘개훌륭’ 방송분 중 한 장면을 캡처해 첨부했다. 그가 강아지 문제행동 이면의 심리를 인간에 비유해 표현하면서 “거지들”이라고 말하는 장면이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하필이면 왜 이 장면을 첨부했나”라며 의미를 부여하는 한편, 다른 일각에서는 “유명한 장명인 만큼 상징성이 있어서 사용한 것”이라는 반응도 보였다.

앞서 8일 KBS는 ‘개훌륭’ 잠정 폐지 소식을 알렸다. 강 씨를 둘러싼 갑질논란 여파에 따른 조치다. KBS는 ‘개훌륭’이 지난 1일 방송을 끝으로 휴식기를 가지며 프로그램을 리뉴얼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새 프로그램에선 강 씨의 출연을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했다.

지난 2019년 처음 시작했던 ‘개훌륭’은 문제 행동을 보이는 반려견들과 보호자들에게 훈련법을 알려주는 프로그램으로 약 5년간 방송됐다. 지난 5월 강 씨의 직원 갑질 논란이 불거지면서 개훌륭은 5주 넘게 결방을 하다, 강 씨 출연 없이 지난달 17일 방송을 재개하기도 했다.

앞서 강 씨는 자신이 운영하던 보듬컴퍼니 직원들에게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후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한동안 자숙 기간을 가진 그는 지난 6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반려견 교육 관련 영상을 올리며 활동을 재개했다.

최근 보듬컴퍼니 전 직원 2명은 “강 씨 부부가 직원들의 사내 메신저 내용을 무단 열람하고 다른 직원들에게 그 내용을 누설했다”고 주장하며 이들 부부를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고소했다.

이와 관련 강 씨는 지난달 26일 인스타그램에 “최근 경찰서에 나와 아내에 관한 고소장이 접수됐다는 소식을 들었다. 성실히 조사에 임해 진실을 밝히겠다”면서도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내용으로 나와 가족에게 불필요한 오해를 일으키거나 근거 없는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비방한 분들, 허위로 고소한 분들은 법적대응을 포함한 단호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장원영, 달콤한 윙크 발사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