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연우 스페셜 MC 출격

  • 등록 2023-01-27 오전 10:36:14

    수정 2023-01-27 오전 10:36:14

사진=KBS2
[이데일리 스타in 유준하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연우가 스페셜MC로 출격한다.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는 최근 MBC 드라마 ‘금수저’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치며 2022년 MBC 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하는 등 연기자로 인생 2막을 연 연우가 출연한다. 스페셜MC로 ‘편스토랑’을 찾은 연우는 시선강탈 매력은 물론 리액션 요정 면모를 발휘하며 스페셜MC로서 톡톡히 활약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더한다.

또한 이날 이찬원과 연우의 공통점도 깜짝 공개됐다. 알고 보니 두 사람 모두 96년생으로 동갑내기라는 것. 평소 28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의 놀라운 요리 실력과 구수한 매력을 보여준 이찬원에 대해 연우는 “동갑내기 중 이런 친구는 잘 없다. 정말 희귀한 인재다”라고 칭찬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박솔미가 남다른 촉을 자랑했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박솔미는 연우가 스튜디오에 등장할 때부터 “너무 보고 싶었다”, “정말 예쁘다”라고 감탄했다. 이어 박솔미는 “아이돌 시절 부터 연우를 눈여겨봤다”라고 밝힌 뒤 “내가 선견지명이 있다”라고 말했다. 과연 연우를 쭉 지켜본 박솔미의 선견지명은 무엇이었을까.

스페셜MC 연우의 활약을 시작으로 다양한 요리, 웃음, 재미가 가득할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7일 오후 8시30분 방송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