룰루레몬, 남성복도 인기…하반기 실적성장 기대

[주목e!해외주식]
남성복 점유율 확대, 캐나다서 양호한 성장세
  • 등록 2024-06-15 오전 10:00:00

    수정 2024-06-15 오전 10:00:00

[이데일리 김소연 기자] 미국 룰루레몬의 남성복 매출이 양호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남성용 부문 시장에서 점유율 확대와 캐나다에서 양호한 성장세로 하반기 성장이 기대된다는 평가가 나온다.

15일 김재임 하나증권 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룰루레몬은 2024년 매출 가이던스를 기존 107억~108억 달러로 유지했다”며 “기능성 신규제품 2분기 출시, 생삭과 사이즈별 수급개선, 3분기부터 최적화 재고 수준 달성을 바탕으로 하반기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예상했다”고 말했다.

2024 사업연도 조정 주당순이익(EPS)은 14~14.20달러에서 14.27~14.47달러로 상향 조정했다. 2분기 매출 가이던스는 24억~24억 2000만달러로 시장 예상치(24억 6000만 달러)를 하회했지만 하반기 성장 강화를 반영해 2024년 사업연도 매출 가이던스를 기존과 동일하게 유지했다.

올해 1분기 실적은 22억 10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컨센서스인 21억 9000만 달러를 소폭 상회했다. 북미 매출액이 시장 예상치를 상회하면서 북미 성장 둔화에 대한 우려 대비 선방한 점이 긍정적이라는 판단이다. 해외지역은 여전히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갔다. 10억 달러의 자사주 추가 매입 계획을 발표하기도 했다.

김 연구원은 “경영진 전망대로 하반기 미국 성장 반등 가능성을 고려하면 업사이드는 높은 것으로 판단한다”며 “다만 확실한 투자 심리 개선은 분기 실적을 통해 미국 성장 반등에 대한 시그널이 필요하다”고 진단했다.

북미 지역에서 성장 회복은 기대요인이다. 매출 성장 둔화가 확인되고 있지만 우려 대비 둔화 폭이 크지 않았다. 김 연구원은 “이번 컨콜에서 개선 방안이 제시된 점은 긍정적”이라며 “북미 매출이 예상치를 상회한 주요 원인은 남성용 부문 시장 점유율 확대와 캐나다에서 양호한 성장세를 유지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북미에서 지역 커뮤니티 활성화와 대규모 브랜드 캠페인을 통한 이커머스 이용자 확대 계획 등이 하반기 기대요인”이라고 덧붙였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

많이 본 뉴스

바이오 투자 길라잡이 팜이데일리

왼쪽 오른쪽

스무살의 설레임 스냅타임

왼쪽 오른쪽

재미에 지식을 더하다 영상+

왼쪽 오른쪽

두근두근 핫포토

  • 장원영, 달콤한 윙크 발사
  • 치명적 매력
  • 안유진, 청바지 뒤태 완벽
  • 동성부부 '손 꼭'
왼쪽 오른쪽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회장 곽재선 I 발행·편집인 이익원 I 청소년보호책임자 고규대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