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소방 대응2단계

26일 오전 7시 45분 신고 접수 인명피해 없어
숙박동 110명 대피…지하1층 방재실 1명 구조 완료
  • 등록 2022-09-26 오전 8:59:30

    수정 2022-09-26 오전 9:11:25

[이데일리 양희동 기자] 소방청은 26일 오전 7시 45분 대전시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지하에서 검은연기가 많이 나온다고 인근 행인이 신고해 7시 51분 대응 1단계, 58분 대응2단계를 연속 발령했다고 밝혔다. 소방청은 현대프리미엄아울렛이 대형판매시설로 연소확대 방지 및 소방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으며 지하 1층 방재실 내 관계자 1명이 확인돼 구조대가 접근해 구조를 완료, 병원으로 이송 중이라고 설명했다. 숙박동에는 약 110명(투숙객 100명, 종사자 10명)이 대피했고 정확한 인원 확인이 필요해 숙박 명부 확인 중이라고 덧붙였다.

소방청은 현대프리미엄아울렛이 오전 10시 개장으로 현재 손님 없으며 출동 소방력은 인원 126명, 장비 40대라고 전했다.

(사진=소방청)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I 사업자번호 107-81-75795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이익원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